방문후기
커뮤니티 > 방문후기
'이성열·김태균 5타점 합작' 한화, 7-4로 kt에 역전하며 2연승 행진 덧글 0 | 조회 5 | 2021-01-09 04:48:30
너와나둘  

이성열과 '주먹파이브' 하는 김태균. [연합뉴스 자료사진]

프로야구 최하위로 처진 한화 이글스가 베테랑 타자들의 활약을 앞세워 모처럼 2연승을 달렸다.

한화는 26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kt 위즈와 홈경기에서 김태균과 이성열이 5타점을 합작한 데 힘입어 7-4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한화는 1회초 선발 워윅 서폴드가 kt 로하스에게 선제 솔로홈런을 두들겨 맞으며 불안하게 출발했다.

그러나 한화는 2회말 선두타자 강경학이 실책으로 살아나가자 이성열이 중전안타로 불러들여 동점을 만들었다.

3회 말에는 1사 2, 3루에서 김태균이 2타점 적시타를 날려 3-1로 역전했고 계속된 2사 2, 3루에서 이성열의 2타점 중전안타와 최인하의 적시타로 순식간에 6-1까지 점수를 벌렸다.

kt는 6회초 강백호와 유한준의 적시타로 2점을 만회했으나 한화는 8회말 정은원의 적시타로 1점을 보태며 승부를 결정지었다.

올 시즌 유력한 신인왕 후보로 꼽혔던 kt 선발 소형준은 데뷔 후 최소 투구이닝을 기록하며 가장 부진한 투구 내용을 보였다. 소형준은 2⅔이닝 동안 2⅔이닝 동안 9안타를 맞고 6실점(5자책) 한 뒤 강판당했다.

이날 승리로 한화는 올 시즌 세 번째 2연승을 기록했다.

[이태권 마니아리포트 기자/report@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